logo

"예수님이 부활하셨습니다!" 사망권세를 이기시고 예수님이 부활하셨다는 외침은 영원한 소망의 메시지입니다. 설명이 필요 없는 가장 짧은 외침이고 영원히 잊지 못할 선언입니다. 부활은 고난의 십자가에서 시작되었습니다. 부활은 고난 속에 핀 아름다운 꽃이요, 고난을 통해 맺혀진 고귀한 열매입니다. 예수님은 부활의 첫 열매가 되셨습니다. 첫 열매는 귀합니다. 미국에 와서 첫 수입이 있었을 때를 기억합니다. 작지만 그 속아서 비전을 보았고 가능성을 보았기 때문에 귀한 것이었습니다.

어릴 때 과수원에서 자랐습니다. 작은 씨앗이 종묘로 자라고, 그 작은 사과나무가 자라서 주렁주렁 사과가 열립니다. 작은 사과 속에 담긴 씨앗의 수는 셀 수 있습니다. 그러나 씨앗 속에 담긴 사과의 수를 셀 수는 없습니다. 씨앗 속에 담긴 수많은 사과나무를 셀 수는 없습니다. 열매 속에는 작은 씨앗들이 담겨있고, 작은 씨앗들 속에는 엄청난 가능성이 담겨 있습니다. 부활의 열매가 되신 예수님 안에 인류의 미래가 담겨 있고, 우리 인류의 영원한 미래가 담겨 있습니다.

필립 얀시는 “고통은 아무도 원치 않는 하나님의 선물” 이라고 했습니다. 고통이 하나님의 선물인 것은 십자가 위에서 “다 이루었다” 말씀하시고 하나님의 소원을 이룬 기쁨을 맛보았기 때문입니다. 존 퍼킨스는 “나를 파괴시키지 못하는 것은 나를 더욱 강하게 만든다.” 고 말했습니다. 고통은 우리를 파괴시킬 듯이 찾아오지만 고통은 결국 우리를 강하게 만드는 하나님의 은혜의 손길입니다. 고통은 우리를 서서히 강하게 만듭니다. 고통은 소망을 갖게 합니다. 고통은 인내의 사람이 되게 합니다. 머리가 아프면 약을 먹습니다. 참지 않습니다. 그러나 십자가의 고통은 유익한 고통이었기에 부끄러움을 참으셨습니다. 우리는 창피하면 피하고 맙니다. 그러나 주님은 우리를 위해서 창피를 당하셨습니다. 온 인류를 위해서 고통을 받으셨습니다. 십자가의 고통은 부활의 영광으로 찾아왔습니다. 부활의 기쁨은 온 인류의 큰 기쁨이 되었습니다. 깊은 밤이 지난 후에 새벽이 찾아옵니다. 고통의 깊은 밤 이후에 부활의 새벽이 옵니다. 고통은 영원하지 않습니다. 머지않은 날, 부활의 큰 기쁨이 찾아올 것입니다. 절망을 이기시고, 흑암의 권세를 이기시고, 사망을 이기시고 예수님이 부활하셨습니다. 죽음으로 길이 끝나는 곳에서 새로운 길이 시작되었습니다.

예수님의 부활은 세상이 보기에는 작은 미약하게 시작되었습니다. 그러나 부활의 영광은 하나님의 영광이었고 전 우주에 하나님의 소원이 가득찬 영광이었습니다. 부활의 역사는 2천 년 전에 끝난 것이 아닙니다. 부활의 역사는 지금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부활의 열매는 계속해서 맺히고 있습니다. 부활의 메시지는 소망의 메시지입니다. 예수님의 부활의 능력 안에서 믿는 사람은 누구든지 부활의 생명을 소유한 사람입니다. 예수님을 믿는 사람은 죽어도 살고, 또한 영원히 죽지 아니하는 영생을 소유한 사람입니다.

길이 끝난 곳에서 새로운 길이 시작됩니다. 지난 한 주간 특별새벽기도회를 통해서 십자가상의 예수님의 일곱 마디 말씀, 가상칠언을 통해서 하나님의 음성을 듣게 하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무릎으로 참석해 주신 성도들께 감사드립니다. 십자가를 묵상하며 부활의 증인으로 “증인들의 고백” 칸타타에서 찬양으로 고백했던 청.장년부 형제, 자매들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Egg hunting 을 통해서 부활하신 주님의 기쁜 소식을 전하는 성도들의 헌신을 통해서 예수님의 무덤에서 향품을 준비했던 여인들과 아리마대 요셉의 마음도 보았습니다. 몸된 성전을 땀을 흘려 청소하시는 손길을 통해서 주님은 오클랜드교회를 부흥으로 이끄실 것입니다. 남, 여선교회의 헌신에 감사드립니다. 질병가운데 끝이 아니고 시작입니다. 벼랑 끝에 서는 순간 하나님은 우리에게 날개를 달아 주십니다. 막다른 길에 서 있다고 좌절하지 마십시오. 길이 끝난 것처럼 보인다고 낙담하지 마십시오. 어두움이 지나면 새벽이 밝아 오는 것처럼, 길이 끝난 그 자리에서 새로운 길이 열릴 것입니다. 부활하신 주님의 축복이 여러분의 가정과 하시는 일에 넘치시길 빕니다. “평안하뇨”하시는 주님의 부활의 인사가 여러분과 함께 하시길 축복합니다. 사랑합니다.